국토부, 220개 기관 보유 공간정보 8만 5199건 개방

국토교통부는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등 220개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공간정보 목록을 국가공간정보포털(www.nsdi.go.kr)에서 개방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하는 공간정보 목록은 지난해 6만 7278건 대비 1만 7921건(26.6%) 증가한 8만 5199건이다. 공간정보 목록은 목록조사를 시작한 2011년 이후 매년 증가하고 있다.

공간정보 목록의 유형은 국토관리·지역개발 분야 50.6%,, 도로·교통·물류 16.6%, 지도관련 8.9%, 일반공공행정 8.3% 순으로 나타났다.

국토부는 지난 3월 조사를 마친 공간정보 목록을 기반으로 보유 기관 간 업무협약을 별도로 체결했다. 이를 통해 농경지정보·교량터널정보 등 39건의 정보를 추가, 최종적으로 607건의 국가공간정보 목록을 개방한다.

공공과 민간업계는 제공된 정보 목록을 바탕으로 필요한 공간정보를 확인한 후 해당 공간정보를 보유한 기관을 통해 개방된 데이터를 제공받거나 생산기관의 API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는 응용프로그램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기능을 제공하는 인터페이스를 의미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공공과 민간업계에서 공공기관이 생산하고 관리하는 공간정보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하고 관련 산업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특히 이번에 처음으로 개방되는 공원·골목길·문화재 정보목록을 활용, 국민의 휴식처와 관광지를 선정하거나 문화재 보존 관리를 위한 의사결정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