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예린 ‘승리호 꽃님이’ , 판타지오와 전속계약 체결! 옹성우ㆍ차은우와 한솥밥!


넷플릭스 ‘승리호’를 통해 2021년 대세 아역배우로 떠오른 박예린이 판타지오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판타지오는 7일 오전 “넷플릭스 ‘승리호’의 마스코트 꽃님이로 많은 사랑을 받은 아역배우 박예린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뛰어난 잠재력을 지닌 배우와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 박예린이 좋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예린은 지난 2월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에서 ‘강꽃님’ 역을 맡아 한 번 빠지면 헤어 나올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하며 눈도장을 찍었다. 화려한 액션과 특수 효과가 주된 SF영화 속에서 바가지 머리에 순박한 눈망울을 한 박예린의 등장은 대중을 무장해제 시켰다. 무엇보다 박예린은 송중기, 김태리, 진선규 등 성인 배우들과의 남다른 케미로 극의 재미를 더하는가 하면, 풍부한 표현력과 연기력으로 핵심적인 인물인 ‘꽃님이’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2021년 대세 아역배우’로 급부상했다.

뿐만 아니라 박예린은 2017년부터 꾸준히 브랜드 광고 영상으로 얼굴을 비춰 대중에게 더욱 친숙하게 다가온다. 어린이 장난감부터 인공지능, 가전제품, 치킨, 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브랜드 광고에 출연해 티 없이 해맑은 미소와 귀여움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현재도 광고주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다.

판타지오는 “박예린은 올해 드라마와 영화, 광고 등 다채로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앞으로의 행보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박예린은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열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