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첨단 기술이 도시 곳곳에, 스마트시티 ‘온라인으로 여행 가자’

국토교통부는 7.19(월)부터 7.23(금)까지 스마트시티의 성과를 국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스마트시티 온라인 투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판 뉴딜(‘20.7.14 종합계획 발표) 1주년을 계기로 한국판 뉴딜의 성과와 이에 따른 일상의 변화를 체험함으로써, 한국판 뉴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하여 마련하였다.

한국판 뉴딜의 대표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시티’는 4차 산업혁명의 신기술을 도시에 접목하여 교통체증, 환경오염, 범죄증가, 에너지 과다 소비 등 도시문제를 해결함으로써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도시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스마트시티 온라인 투어에서는 세종·부천·대전·부산·안양·강릉 등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하는 각 도시의 특색에 맞게 구현된 다양한 스마트 서비스 및 기술을 영상으로 볼 수 있다.

영상은 친구와 함께 6개의 도시를 여행하는 콘셉트로 제작되어, 우리 생활 속에서 도시의 스마트함을 보다 쉽게 느낄 수 있다.


행사 참여방법은 국가 스마트시티 종합포털 누리집(smartcity.go.kr)에 접속하여, 6개 도시에 대한 영상을 시청하면 된다.

모든 영상을 시청한 후 가장 인상 깊은 도시와 스마트 서비스 등 간략한 설문조사가 진행되며, 조사에 참여한 국민들께는 추첨을 통해 약 200여 명에게 소정의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도시경제과 윤의식 과장은 “국민들께서 보다 쉽게 스마트시티를 이해할 수 있도록 실제 도시에서 구현되어 있는 스마트 서비스를 중심으로 온라인 투어를 기획”하였다면서,

“더운 여름, 시원한 곳에서 편안하게 스마트시티를 즐길 수 있는 온라인 투어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도시 위치·규모에 상관없이 누구나 안전하고 높은 삶의 질을 누릴 수 있도록 스마트시티의 전국적 확산에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