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아는 형님’ 데프콘, 新캐릭터 ‘기숙사 사감’ 완벽 소화


데프콘이 ‘아는 형님’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전했다.

어제(2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은 ‘기숙사 특집’으로 꾸며졌다. 철거위기에 처한 형님학교 기숙사를 지키기 위한 형님들의 좌충우돌 콩트 스토리가 펼쳐진 가운데, 데프콘이 ‘기숙사 사감’ 선생님으로 등장해 남다른 텐션을 선보인 것.

데프콘은 첫 등장부터 기숙사 사감 선생님에 완벽하게 녹아 들어, 놀랄만한 싱크로율을 자랑했다. 특히, 과감한 입담과 특유의 넉살로 모두를 들었다 놨다 하며 ‘기숙사 특집’의 몰입도를 한껏 끌어올렸다.

베테랑 예능꾼으로 정평이 난 데프콘은 갑작스럽게 시작되는 상황극에도 당황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받아 쳐 노련미를 뽐내는가 하면, 사소하게 지나갈 수 있는 에피소드도 심폐소생시키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기도.

이에 더해 데프콘은 지덕체 테스트를 통해 신속하고 깔끔한 진행 실력을 자랑하는가 하면, 급식실 탈출 게임에서는 영양사 선생님으로 등장한 이혜정을 도와 학생들에게 음식을 나눠주며 분주히 움직였다.

데프콘은 게임을 이해하지 못한 팀에게 친절하게 방법을 알려주고, 각각의 멤버들과 찰떡같은 호흡으로 ‘찐케미’를 만들어 냈으며, 코너 속의 코너를 발굴해 뜻밖의 웃음을 유발하는 등 방송 내내 전방위로 활약을 펼쳐 토요일 밤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아는 형님’의 새로운 캐릭터인 ‘기숙사 사감’ 선생님을 맡아, 남다른 세계관 몰입도를 선보이며 첫 등장에도 엄청난 존재감을 전한 데프콘. 이에 다음 화에도 등장을 예고한 그가 과연 어떤 활약을 이어가게 될 지 기대와 관심이 남다르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열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