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자, 컴백 앞두고 ‘여성조선’ 5월호 무결점 미모화보 공개!

가수 홍자가 ‘여성조선’ 5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홍자는 오는 29일 새 앨범 ‘술잔’ 발매에 앞서 ‘여성조선’ 5월호 화보와 함께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 속 홍자는 블랙 컬러의 의상을 통해 시크하면서도 우아한 비주얼을 자랑, 무결점 미모와 독보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트롯여신’다운 면모를 입증했다.

홍자는 이날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새 앨범 ‘술잔’에 대해 “수많은 감정이 담겨 있는 술잔만큼 다양한 삶의 모습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다”며 “타이틀곡인 ‘눈물의 술잔’은 정말 술을 마신 것처럼 불렀다. 이 곡은 전통 트로트풍인 듯하지만 발라드 느낌도 공존하는 굉장히 오묘한 곡이다”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이번 앨범은 프로듀싱과 함께 작곡에도 참여해 더욱 애정이 간다“며 “마치 첫 앨범 같은 느낌이 들기도 한다. 그런 마음이 듣는 분들에게 충분히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덧붙였다.

평소 건강과 몸매 관리를 위해 꼭 챙기는 것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신곡을 발표하고 나면 더 바빠질 것 같아 요즘은 작정하고 운동 선생님과 함께 PT를 하고 있다”며 “몸에 좋다고 다 먹는 건 아니지만 제 몸의 컨디션에 따라서 꼭 필요한 것으로 성분을 따져먹는 편이다”라고 자신만의 건강관리 노하우를 전했다.

홍자의 더 다양한 화보와 인터뷰는 ‘여성조선’ 5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이번 앨범은 홍자가 미스틱스토리 합류 후 처음으로 발매하는 신보이자 약 1년 7개월 만의 새 앨범으로, 29일 오후 6시에 공개된다. 앨범은 온라인을 통해 예약 판매 진행 중이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한열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