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수육 논쟁에 찾아온 평화

  • 김명호


언제나 찍먹파와 부먹파 그리고 볶먹파로 갈라지는 냉혹한 탕수육의 세계.


최근 한 그릇 제작 업체에서 이런 탕수육 논쟁을 끝낼 수 있는 특별한 그릇을 개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과연 이 그릇은 찍먹파와 부먹파의 영원한 싸움을 끝낼 수 있을까요?


▲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탕수육 '소' 크기에 딱 맞춰서 제작 됐다는 이 그릇은, 혹시나 소스 공간으로 인해 고기양이 줄어든다는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며 구매자들의 불신을 조기에 종식시켰다.


이것을 본 누리꾼들은 "볶먹도 생각해줘"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