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을 먹고 머리가 띵한 해달

  • 김명호


머리가 띵하다는 표현을 아시나요? 보통은 차가운 음식을 급하게 먹어 입 주변의 온도가 떨어져 머리가 아픈 현상을 이르는 말입니다.


그렇다면 사람이 아닌 다른 동물도 띵하다는 느낌을 알까요?


▲ 출처:monterey bay aquarium


다른 동물까지는 제가 모르겠지만 해달은 머리가 띵하다는 느낌을 아는 것 같습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왜 고창석이 보이냐 ㅋㅋㅋ" "하긴 동물들도 뇌랑 혈관이 있으니까 띵해질 수 있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저작권자 ⓒ 더뉴스프라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